티르티르, 중국 왕홍 초청 라이브 방송…매출 ‘57억원’ 달성
티르티르, 중국 왕홍 초청 라이브 방송…매출 ‘57억원’ 달성
  • 최영하
  • 승인 2020.08.10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6만 구매 건수 달성, 방송 판매 5분 만에 매진

티르티르(TIRTIR)가 중국 왕홍과의 라이브 방송을 통해 제품을 판매, 하루 만에 총 36만 건의 구매 건수와 57억 상당의 매출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티르티르는 창립 3주년 기념 브랜드 데이를 맞아 지난 4일 티르티르 가로수길 쇼룸에 중국 유명 인플루언서인 ‘따루루’를 초청, 중국 SNS 플랫폼인 더우인에서 진행된 방송을 통해 티르티르 제품을 판매했다. 이날 방송은 6만3,000명의 실시간 동시 접속자와 1천800만개에 육박하는 ‘좋아요’ 수를 기록하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특히 이 날 방송에서 티르티르의 인기 품목인 ‘순 로즈마리 에센스’, ‘슬리핑 마스크’, ‘조이 오브 저니 메이크업 키트’, ‘버블 클렌저’, ‘진정을 부탁해! 워시-오프 마스크’는 판매 5분 만에 매진을 기록했으며, 티르티르의 대표 라인인 ‘물광라인’과 ‘버블 토너 시리즈’는 약 30만개의 판매 실적을 올리며 그 인기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이 날 초청된 중국의 유명 왕홍인 ‘따루루’는 1,100만명 이상의 팔로워를 보유한 파워 인플루언서로 ‘한국며느리따루루’라는 닉네임으로 중국 SNS 플랫폼인 더우인에서 활동하고 있다. 

티르티르 영업 담당자는 “브랜드 창립 3주년을 기념해 진행된 이번 행사는 중국 소비자분들께 티르티르의 다양한 제품을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현장감 있게 소개하고자 마련됐다”며, “향후에도 티르티르는 티몰의 글로벌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하는 등 다양한 마케팅을 통해 본격적으로 중국 진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티르티르는 피부에 과학적 연구 및 건강한 라이프 스타일을 담아 피부 본연의 아름다움과 빛을 선사하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는 뷰티 브랜드다.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아티스트 ‘백현’이 브랜드 전속 모델로 활동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