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GF 타임 리커버리 마이크로 에센스’, 얼루어 ‘에디터스 픽’ 선정
‘EGF 타임 리커버리 마이크로 에센스’, 얼루어 ‘에디터스 픽’ 선정
  • 윤강희
  • 승인 2019.02.08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나쥬르, 피부 바탕 탄탄하게 가꿔주는 퍼스트 에센스

비건 인증 천연화장품 브랜드 '보나쥬르(BONAJOUR)'의 골든타임에센스 ‘EGF 타임 리커버리 마이크로 에센스’가 라이선스 매거진 얼루어 (Allure) 에디터스 픽에 선정되었다.

보나쥬르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비건 단체인 영국의 ‘비건 소사이어티(The Vegan Society)’에서 정식으로 비건 인증을 받아 안전하고 건강한 화장품을 만들어 나가고 있는 브랜드로, 이번에 뷰티 전문 에디터의 선정을 받은 EGF 타임 리커버리 마이크로 에센스는 외부 환경에 의해 손상된 피부 컨디션 개선에 도움을 주어 피부 본연의 바탕을 깨끗하고 탄탄하게 가꿔주는 것이 특징이다.

스킨케어 첫 단계에 사용하는 퍼스트 에센스 제품으로 마이크로 캡슐화된 아쿠아 시아버터가 모공 막힘없이 피부 깊숙이 흡수돼 속부터 촉촉한 보습 피부로 만들어주고, 에너지 활성을 촉진시켜주는 ‘EGF'와 땅속의 보석으로 불리는 '트러플(검은서양송로)'베이스가 함유되어 있어 피부에 진한 영양을 공급해준다.

보나쥬르 마케팅 담당자는 “EGF 타임 리커버리 마이크로 에센스는 피부 속 당김 개선뿐 아니라 장시간 보습력을 유지시켜주어 겨울철 건조하고 민감해진 피부에 영양을 가득 선사해줄 제품이다. 이번 에디터스 픽을 통해 업계의 고관여자인 뷰티 전문 에디터의 선정되어 제품력을 인정받아 기쁘다”라고 선정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