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츠스킨, 일본에 단독 로드숍 1호점 오픈
잇츠스킨, 일본에 단독 로드숍 1호점 오픈
  • 송상훈
  • 승인 2017.02.27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쿄 신오오쿠보점 필두, 대형 유통망 통한 일본 시장점유율 제고에 박차
 

코스메슈티컬 브랜드 잇츠스킨(대표 유근직)은 지난 18일 K-뷰티 열풍의 중심지인 도쿄 신주쿠 인근 신오오쿠보에 '신오오쿠보 1호점' 단독 로드숍을 오픈했다.

잇츠스킨 '신오오쿠보 1호점'은 도쿄 신주쿠의 대표적인 한류거리 신오오쿠보 초입에 위치한 번화가로 전 연령층을 아우르는 유동인구가 많은 것이 특징이다.

잇츠스킨은 이번 단독 로드숍 오픈을 시작으로 미국, 중국에 이은 세계 3위의 거대 시장인 일본에 본격 진출하며 글로벌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더욱 강화해 나갈 전망이다.

잇츠스킨은 지난 13일 ‘신오오쿠보 1호점’ ‘프리오픈’을 진행한데 이어 18일 정식영업을 시작했다.

특히 13일에는 임시영업 기간임에도 불구하고 세서미 라인, 웨딩드레스 라인, 파워10 등 잇츠스킨의 인기상품들이 일본 고객들의 큰 관심을 끈 것으로 알려졌다.

또 플라워 셀 시리즈 구입시 석고방향제와 플라워 셀 3종 키트를 증정하는 프로모션과 프레스티지, 파워10, 세서미 라인 모두 금액대별 판촉물 증정행사를 실시해 매장을 방문한 고객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지난 해 11월 신오오쿠보의 한국 화장품 전문 매장인 '스킨가든' 내 ‘숍인숍’ 형태로 입점한 잇츠스킨은 일본 화장품 유통시장 진출 10년만에 첫 단독 로드숍 오픈을 계기로 글로벌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더욱 견고히 다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잇츠스킨은 이번 신오오쿠보점 오픈을 통해 일본 내 인지도를 끌어올리고 플라자(Plaza)를 비롯한 일본 대형 유통망을 통한 현지 시장 점유율도 지속적으로 높여나갈 계획이다.

'신오오쿠보 1호점'에는 잇츠스킨의 대표 라인인 프레스티지 라인을 비롯해 파워10 포뮬라, 기초라인과 색조라인 등 주력 상품 약 450종이 판매된다.

잇츠스킨의 김현지 해외사업본부장은 "우수한 품질과 효능으로 까다로운 일본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겠다"며 "신오오쿠보 매장을 필두로 일본 내에서의 인지도를 지속적으로 끌어올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