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시대 뷰티 키워드는 마스크네(maskne)…’원픽 진정템’
코로나 시대 뷰티 키워드는 마스크네(maskne)…’원픽 진정템’
  • 윤경선
  • 승인 2020.10.19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크 속 트러블 다스려줄 스킨케어 아이템 주목

코로나 19가 확산되고 일상화된 마스크 착용으로 피부도 팬데믹 상황에 놓였다. 마스크 속 고온 다습한 환경과 지속적인 마찰로 인해 피부가 쉽게 예민해지고 트러블이 발생하게 되는 것이다. 최근에는 마스크(mask)와 여드름(acne)를 합친 ‘마스크네(maskne)’라는 신조어까지 등장할 정도로 마스크로 인한 피부 트러블을 호소하는 이들이 많아졌다.

여느 때보다 피부를 위한 진정 케어가 필요한 시점, 자극으로 성난 피부를 진정시킬 수 있는 화장품이 주목 받고 있다.

■ 울긋불긋 민감해진 피부는 시카로 진정!
자극 받아 예민해진 피부에 응급 처치가 필요할 땐 고농축의 시카 제품을 사용해보자. 시카는 ‘센텔라 아시아티카(병풀)’라는 식물을 부르는 말로, 유해 물질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고 회복시키는데 도움을 준다.

 <▲ 사진 : (좌로부터) 리얼베리어 ‘시카릴리프 크림’, 네이처리퍼블릭 ‘그린더마 마일드 시카 세럼’ >

리얼베리어의 ‘시카릴리프 크림’은 외부 자극으로 민감해진 피부를 빠르게 진정시켜 ‘해결 크림’으로 입소문이 난 제품이다. 48시간 만에 외부 자극에 의해 손상된 피부 완화, 피부 진정 효능 평가 임상 테스트를 완료했다. 또한 피부 진정 효과가 뛰어난 병풀추출물을 50% 함유하고, 시카의 유효성분을 그대로 담은 병풀정량추출물, 마데카소사이드를 고농축 함유해 더욱 효과적이고 빠른 피부 진정에 도움을 준다.

네이처리퍼블릭의 ‘그린더마 마일드 시카 세럼’은 병풀 추출물을 비롯한 5가지 시카 성분을 함유해 외부로부터 자극 받은 피부를 진정시키는 데 도움을 주며, 프로폴리스와 드럼스틱씨오일 성분이 함께 함유돼 피부 속부터 보습감을 꽉 채워 피부 본연의 힘을 길러준다.

■ 트러블엔 보습도 ‘중요’
환절기 건조한 피부는 트러블을 더욱 악화시킬 수 있다. 진정 케어와 동시에 보습도 충분히 채워줘야 수분 손실을 막아 유수분 밸런스를 지킬 수 있다.

< ▲ 사진 : (좌로부터) 에스트라 '아토베리어365 하이드로 에센스', 베네피트 ‘웨이트리스 모이스처 페이스 모이스처라이저’ >

에스트라 '아토베리어365 하이드로 에센스'는 30종의 아미노산, 미네랄 등으로 이루어진 피부장벽 수분 에너지 콤플렉스 BMFTM(Barrier moisturizing factor)가 연약한 피부의 속건조∙속당김을 개선한다. 스킨케어 첫번째 단계에서 사용하는 즉시 피부 속 보습을 집중적으로 케어해 풍부한 수분감을 느낄 수 있다.

베네피트의 ‘웨이트리스 모이스처 페이스 모이스처라이저’는 가볍고 산뜻한 텍스처로 끈적임 없이 빠르게 흡수되며 수박, 사과, 렌즈콩 추출물로 구성된 수분 복합체가 24시간 피부 속 수분을 채우고 유지시켜준다. 또한 동백나무씨오일에 함유된 항산화 성분과 비타민 성분이 풍부한 보습과 영양 공급은 물론 지친 피부에 생기를 부여해 주는 것이 특징이다.

■ 트러블 집중 저격! ‘스팟 케어템’
국소 부위에 붉게 올라온 트러블에는 ‘스팟’ 제품으로 관리해주는 것이 도움이 된다. 트러블을 집중적으로 케어해 빠르게 진정시켜주는 것은 물론 트러블이 심화되는 것을 막아주는 역할을 한다.

< ▲ 사진 : (좌로부터) 아이소이 ‘아크니 닥터 1st 스피디 스팟’, 아벤느 ‘시칼파트 플러스 S.O.S 크림’ >

아이소이 ‘아크니 닥터 1st 스피디 스팟’은 울긋불긋한 피부 고민을 집중 케어하는 트러블 스팟 제품이다. 불가리안 로즈오일은 물론 병풀, 어성초 등 피부 진정에 탁월한 동서양 대표 진정 성분이 함유되어 있어 뿔난 피부에 빠른 진압을 돕는다.

아벤느 ‘시칼파트 플러스 S.O.S 크림’은 100% 천연 온천수를 담은 꾸덕한 크림 제형으로 민감해진 피부에 보호막을 형성하고 진정시키는데 도움을 준다. 특히 아벤느 온천수에서 추출한 활성 성분과 구리-아연 복합 성분은 외부 유해 성분으로부터 자극 받은 피부를 진정시키는데 탁월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