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셀컴퍼니 ‘뮤리(murir)’ 중국 온라인 시장 진출 박차
더셀컴퍼니 ‘뮤리(murir)’ 중국 온라인 시장 진출 박차
  • 윤경선
  • 승인 2020.08.10 0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샤오홍슈 비롯 위챗몰 입점으로 K-뷰티 시장 공략

더셀컴퍼니 ‘뮤리(murir)’는 7월 중국 최대 커뮤니티형 모바일 플랫폼 ‘샤오홍슈’를 통해 중국 온라인 모바일 시장에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뮤리(murir)’는 샤오홍슈를 비롯한 위챗몰 등에도 입점하여 중국 현지 소비자들에게 뮤리 브랜드를 적극적으로 알리고 있으며 ‘뮤리(murir)’ 제품을 비롯한 뮤리 제1호 매장인 ‘빌라드 뮤리(Villa de murir)’ 대한 후기가 벌써부터 많은 인플루언서들을 통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빌라드 뮤리’는 신사동 가로수길 핫 플레이스로 알려져 있으며 국내에 거주하고 있는 중국 소비자들에게도 핫 한 ‘뷰티 페어링 커뮤니티(Beauty Pairing Community)’ 공간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밖에도 중국 대표 온라인 유통망 경동몰에 입점하는 등 온라인 시장 진입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경동몰 런칭 기념 라이브 방송을 통해 중국 현지 소비자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뮤리(murir)’ 관계자는 본격적인 중국 온라인 시장 진출을 앞두고 있는 시점에서 “뮤리(murir) 전 품목 중 90% 이상 위생허가가 완료되어 8월 중순 티몰 입점을 통해 중국 온라인시장 진출에 더욱 힘을 받게 될 예정이며 올 하반기에 기능성 품목인 파운데이션과 컨실러 등 베이스 카테고리 제품을 마지막으로 위생허가가 마무리됨으로써 중국내 시장 점유율을 빠르게 높여 입지를 확고히 다져 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더셀컴퍼니 ‘뮤리(murir)’는 하반기 중국 내 주요 온라인몰과 플랫폼몰 등 다양한 채널 확장과 더불어 중국 오프라인 매장 와우 컬러 입점을 앞두고 본격적으로 중국 현지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