잉글우드랩코리아, 아마존 공식 제조사 지정
잉글우드랩코리아, 아마존 공식 제조사 지정
  • 윤강희
  • 승인 2020.07.20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B 브랜드 ‘솔리모’, ‘벨레이’ 등에 공급 예정

화장품 연구·개발·생산 기업 잉글우드랩의 자회사 잉글우드랩코리아가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 아마존에 뷰티·퍼스널케어 제품을 공급한다.

잉글우드랩코리아는 지난 15일 아마존으로부터 뷰티·퍼스널케어 제품의 생산·공급 주문을 받아, 이달 내에 본격적인 일반의약품(OTC) 제품 생산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잉글우드랩코리아는 아마존의 공식 벤더로 지정을 받아 제품 생산을 진행하게 되며, 생산된 제품은 아마존의 자체 브랜드(PB)인 솔리모와 벨레이를 통해 판매된다.

잉글우드랩코리아는 향후에도 스킨케어 및 OTC 품목을 확대하여, 내년 상반기까지 1천만 개 이상의 제품을 아마존에 공급할 계획이다.

잉글우드랩코리아는 지난해 9월 미국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OTC 실사를 통과했으며, OTC 제품 생산에 특화된 제조사로서는 국내 최대 규모의 업체이다.

최근, 미국 내에서 FDA가 안전성을 입증할 수 없는 OTC 제품의 유통을 강력하게 제재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잉글우드랩코리아에서 생산된 OTC 제품들은 안정적인 수출이 가능한 이유이다.

회사 측은 “이번 아마존 제품 공급을 필두로 코스트코, 월마트, CVS, 세포라 등 글로벌 주요 대형 유통망에 제품을 공급할 수 있도록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미국에 소재한 잉글우드랩은 국내 화장품 연구개발 및 제조생산 기업 코스메카코리아의 자회사로, 2018년 6월 코스메카코리아에 인수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