뻔함 대신 실용성과 고급스러움 잡은 ‘설’ 선물
뻔함 대신 실용성과 고급스러움 잡은 ‘설’ 선물
  • 최영하
  • 승인 2020.01.16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명절, 가족과 주변 지인 선물 구매 위한 고민 증가

우리나라 최고의 명정 설을 앞두고, 가족과 지인에게 전할 설 선물 준비로 고심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과일이나 햄과 같은 매번 비슷한 명절 선물 대신 좀 색다르게 실용적인 선물을 찾는 이들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 뷰티업계는 실용적이면서도 남녀노소의 변치 않는 관심사인 ‘건강’과 ‘아름다움’을 동시에 채워줄 다양한 뷰티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새해에는 뻔한 선물 보다는 피부관리에 도움이 되는 선물을 마련해보는 것도 좋다. 먼저 H&B숍에서 세럼부문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아이소이 베스트셀러 ‘잡티세럼Ⅱ’를 꼽는다. 아이소이 ‘잡티세럼Ⅱ’는 브랜드 창립 10주년을 맞아 작년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제품으로, 올리브영 6년 연속 판매 1위(세럼부문)제품이다. ‘액체 다이아몬드’라 불리는 불가리안 로즈오일과 미백기능성분 알부틴의 시너지 효과로 빠른 화이트닝을 돕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병풀, 어성초 등 피부 진정에 탁월한 성분을 함께 처방해 바쁜 스케줄로 울긋불긋해진 고민성 피부 케어에도 효과가 높아 피부 민감도가 높은 사춘기 자녀에게도 제격이다. 이뿐 아니라 잡티, 피부톤, 피부결 개선 임상을 완료하고, 깐깐한 독일 더마테스트사의 피부 자극테스트를 엑설런트로 통과해 민감한 피부에도 자극 걱정 없이 사용 가능하다. 

왕실의 궁중 회화 ‘궁중 책가도’를 모티브로 삼아 존경과 사랑의 의미 담은 '후 비첩 예찬세트'도 실용성과 고급스러움을 동시에 갖춰 선물용으로 제격이다. ‘비첩 예찬세트’는 더 히스토리 오브 후 브랜드가 받아온 사랑에 보답하는 마음을 담아 선보인 제품으로, 8년 연속 안티에이징 에센스 부문에서 1위를 지켜온 후의 대표 제품 ‘비첩 자생 에센스’에 ‘궁중 책가도’를 모티브로 삼은 디자인으로 특별함을 더했다. ‘궁중 책가도’에서 영감을 얻어 완성된 ‘비첩 예찬세트’는 ‘비첩 자생 에센스’ 25ml 세 병이 하나의 세트로 구성된 제품으로, 고결한 삶을 염원하는 ‘수선화’, 명예의 기원을 새긴 ‘공작 깃털’, 입신양명을 상징하는 ‘살구꽃’을 각 병에 디자인했다. 또 세트 케이스 디자인에서도 ‘궁중 책가도’의 아름다움과 고귀한 의미를 한껏 느껴볼 수 있다. 또한 ‘비첩 자생 에센스’는 피부 스스로 살아나는 힘을 키워주는 ‘초자하비단’ 성분에 궁중비방인 ‘공진비단’ ‘경옥비단’ ‘청심비단’ 성분을 담아 피부 탄력, 보습 등 다양한 피부 고민을 다스려 주어 로얄 안티에이징 케어의 정수를 경험할 수 있다. 또 청정의 상징인 연꽃 성분을 함유해 피부 진정, 정화에 도움을 준다.
 
건강하게 나이드는 웰에이징을 추구하는 ‘오팔세대’(Old People with Active Life) 가족들에게는 셀리턴이 선보인 목 전용 피부 관리기 ‘넥클레이’가 센스있는 선물이 될 수 있다. 넥클레이는 피부에 유효한 파장 출력 촉진을 위한 LED 모듈’ 특허 기술력을 적용, 목 피부에 LED를 360도로 조사해 앞목 뿐 아니라 뒷목까지 케어해준다. 인체적용시험을 통해 피부 치밀도 증가, 탄성복원력 증가, 피부결 개선 등의 효과를 입증 받아 관심을 끌고 있다. 설날을 맞이해 가족들의 건강하고 활기찬 삶에 도움을 주고 싶다면 셀리턴의 넥클레이로 목 주름 고민을 덜어 드리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온 가족의 피부 건강을 위한 명절 선물을 찾고 있다면 (주)뉴트리원이 선보인 저분자 콜라겐 앰플 ‘비비랩 더콜라겐 3500’를 추천한다. ‘더콜라겐 3500’은 피부 진피 대부분을 차지하는 콜라겐을 3,500mg 함유한 제품이다. 이 제품은 흡수율이 높은 저분자 피쉬 콜라겐을 사용하였으며, 주원료 외에도 피부 건강에 도움을 주는 히알루론산, 엘라스틴, 비타민C 등이 부 원료로 함유돼 있다. 상큼한 자몽맛의 액상형 콜라겐이며, 하루 1병만으로 3,500mg의 고함량 콜라겐과 1,000Da 고효율 콜라겐을 섭취 할 수 있어 맛과 편리성까지 겸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