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메이크온, ‘스킨 라이트 테라피Ⅱ’
아모레퍼시픽 메이크온, ‘스킨 라이트 테라피Ⅱ’
  • 윤강희
  • 승인 2019.04.02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초만에 진단하고 3분만에 케어하는 맞춤형 디바이스

아모레퍼시픽 뷰티 디바이스 브랜드 메이크온이 매일 달라지는 피부 상태에 맞게 3초만에 진단하고 3분만에 케어할 수 있는 맞춤형 뷰티 디바이스 ‘스킨 라이트 테라피Ⅱ’를 새롭게 출시한다.

스킨 라이트 테라피Ⅱ는 매일 3초 진단, 3분 케어로 수분과 톤업, 탄력 등 토탈 스킨케어가 가능한 스마트 뷰티 디바이스다. 개개인의 피부 상태에 맞는 3가지 파장의 LED 빛과 미세 전류를 통해 피부를 더욱 생기 있고 탄탄하게 만들어준다.

새로워진 스킨 라이트 테라피Ⅱ에는 피부 상태를 진단하는 센서가 탑재되어 3초간 진단 후, 피부에 가장 필요한 모드를 추천하는 기능이 더해졌다. 동시에 3분 케어 후 기기 측면을 통해 충분한 케어가 되었는지 피부개선 결과를 바로 확인 가능해서 손쉽게 집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또한, 피부를 감지하는 터치센서가 피부와 접촉했을 때만 LED 빛이 작동되도록 설계된 것이 가장 큰 특징으로 크림을 바른 촉촉한 피부 상태에서만 작동한다. 뿐만 아니라 예민한 눈가 피부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IEC 62471(광생물학적 안전성 실험)’ 국제규격 인증도 받았다.

성인여성 22~24명을 대상으로 한 인체적용시험 결과, 다양한 피부 고민을 개선하는 효과를 확인했다. 특히 3분 사용직후 수분량 98.5%, 각질량 96.1%, 눈가 탄력 58.9% 개선되는 효과가 입증된 바 있다.

스킨 라이트 테라피Ⅱ는 총 4가지 모드로 구성되어 있다. 피부에 수분감을 채워주는 블루 모드와 피부의 윤기를 더해 톤업 효과를 주는 옐로 모드, 피부 탄력을 개선해주는 레드 모드 외에 민감 모드도 새롭게 추가되어 민감성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각 모드에서 미세전류는 피부 에너지를 생생하게 깨워 함께 사용하는 스킨케어 제품의 흡수를 도와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