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올해 창업지원 1조 1,180억 원 투자
정부, 올해 창업지원 1조 1,180억 원 투자
  • 최영하
  • 승인 2019.01.03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원규모 전년대비 43.4%↑

올해 정부 창업지원 사업 규모가 총 1조 1,180억 원으로 발표됐다.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2019년도 정부 창업지원 사업 규모는 총 1조 1,180억원으로,부처별로는 중소벤처기업부가 89%(9,975억 원)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 행정안전부가 3.2%(362억 원), 고용노동부 2.5%(280억 원)가 뒤를 이었다.  

조사 대상 부처 및 사업 수 확대,‘18년 추경사업의 2019년 본예산 편성 등의 영향으로 지원규모가 전년대비 43.4% 크게 증가했다.

지원유형별로는 사업화가 5,130억 원으로 가장 많았고 연구개발 3,797억 원, 시설·공간 1,493억 원, 창업교육 471억 원, 멘토링 221억 원, 네트워크 66억 원 등으로 조사됐다.

2019년 주요 신규 사업으로는 창업가, 투자자 등 혁신주체가 교류·협력하며 성장할 수 있도록 개방형 혁신 기반의 스타트업파크 조성(중기부), 지역 내 청년창업 촉진 및 정착을 지원하는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행안부)‘ 등이 추진될 예정이다.

향후 지원내용, 지원조건 등 세부사항에 대한 사업별 공고가 순차적으로 있을 예정이며, 이는 창업정보 포탈시스템(www.k-startup.go.kr)을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