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홍마케팅으로 中 온라인시장 진출 노린다
왕홍마케팅으로 中 온라인시장 진출 노린다
  • 윤경선
  • 승인 2018.05.16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OTRA, ‘타오바오 왕홍 생방송 판촉전’

중국 시장을 겨냥한 왕홍마케팅으로 타오바오 판촉전이 펼쳐진다. KOTRA는 현지시간 13일부터 27일까지 중국 최대 온라인 쇼핑몰 타오바오에서 왕홍 생방송 판촉전을 개최한다.

중국 소비재 업계에서 온라인 시장의 비중은 갈수록 확대되고 있다. 오프라인에 비해 온라인 시장은 구매가 편리하고 유통비용이 낮은 반면 정품에 대한 확인이 어렵다는 단점이 있다. 하지만 화장품 등 소비재는 온라인을 통한 정품 확인 및 판촉이 용이하기 때문에 온라인 시장의 확대가 두드러지고 있다.

이번 판촉전에는 화장품, 생활용품 등 국내 기업 15개사가 참가해, 현지 트렌드를 반영한 왕홍(입소문) 마케팅으로 중국 온라인 시장 진출 확대를 노린다.

이에 13일 저녁 8시부터 11시까지 타오바오 내에 항저우TV(지역 국영방송)가 만든 홈쇼핑 형태의 생방송(전문생방송)을 진행하는 것으로 시작했다. 3시간 동안 195만 명이 시청하고 4,588, 452200 위안(한화 8천여만 원)의 주문실적을 기록했다. 이어 27일까지 품목별 전문 왕홍이 개인생방송을 통해 상품을 판매하는데, 매일 평균 10만 명이 시청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참가 15개사 중 10개사는 전문생방송과 개인생방송에 모두 참가하고 5개사는 개인생방송에만 참가한다. 반응이 좋은 제품은 현지 바이어가 따로 연락해 직접 주문하기도 한다.

참가기업 15개사 중 8개사는 중국진출 경험은 없지만, 이번 사업을 통해 물류, 인증에 대한 문제없이 소비자의 수요를 테스트하고 바이어를 발굴할 수 있게 됐다. 중국 산동성의 물류·통관 시스템을 활용할 경우 재고를 인천 창고에 보관하고 소비자가 주문할 때마다 발송할 수 있어, 위생허가 및 중국 내 재고관리에 대한 부담이 없다.

고상영 KOTRA 칭다오무역관장은 작년 왕홍판촉전을 통해 달성한 1억원 수출 성과를 바탕으로 프로그램을 다양화해 많은 고객이 호응했다, “올해 안에 추가 판촉전을 통해 더 많은 기업이 중국 소비재 시장을 두드릴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