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슬리, 사이언스 워터 필
앤슬리, 사이언스 워터 필
  • 조성미
  • 승인 2011.10.10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극 없이 피부각질을 제거해 주는 마일드한 필링 토너

기온이 떨어지며 건조해지기 시작하는 매년 이맘때 많은 여성들의 고민거리는 바로 각질이다. 아침마다 세안 후 바로 기초 보습제품을 사용한다 하더라도 피부의 갈증은 더욱 심해질 수 밖에 없다. 건조해지는 가을, 겨울 시즌 촉촉한 피부를 가꾸기 위한 첫 단계인 각질관리를 효과적으로 하기 위해선 어떻게 해야 할까?

우선 각질이 발생하는 주요원인은 피부 속에 분포된 천연보습인자가 부족한 경우나 외적인 요소로 인해 피부 겉의 각질층 수분이 빠르게 증발될 때를 꼽을 수 있다. 특히 가을 겨울철 외적인 건조함에 대응할 수 있는 능력이 부족한 건성타입의 피부를 가진 여성들에게는 쉽게 피부건조증이 유발되고 심하게는 하얗게 각질이 일어나는 상황까지 나타나게 된다.

이러한 각질 트러블을 잘 관리하게 위해선 시중에 판매되는 다양한 각질제거제, 스크럽제, 필링제 등을 활용할 수 있지만, 대부분의 건조한 피부는 예민함을 동시에 지니고 있음을  고려한다면 피부에 자극을 주지 않는 제품으로 신중하게 선택하는 것도 중요하다.

저자극 필링제 ‘사이언스 워터 필’
우선 각질제거제를 선택할 때 살펴보아야 할 점은 저자극 제품을 구입하는 것이다. 앤슬리가 새롭게 출시한 ‘사이언스 워터 필’(200ml)은 파파야 추출물, 천연 셀룰로오스, 상백피 추출물, 허브 콤플렉스, 아세틸 헥사펩타이트, B 글루칸 등의 함유로 자극 없이 피부각질을 제거해 주는 마일드한 필링 토너이다.

특허성분인 허브 콤플렉스(로즈마리잎 추출물, 세이지잎 추출물, 라벤더꽃․잎․줄기 추출물, 캐모마일꽃 추출물 등)가 항균, 항염 작용과 모공을 효과적으로 수축시켜 피지를 조절하고 각질을 관리하는데 유용하다.

또한 사이언스 워터 필에 적용된 필링 메커니즘은 미세한 필링제가 피부에 부드럽게 작용하여 건조한 각질층을 효과적으로 관리해 줄 뿐만 아니라 모공속의 노폐물까지 제거해 주는 과정을 거친다. 특히 마무리 단계에서 영양까지 공급해주므로 각질 제거 후 급속도로 건조해 질 수 있는 피부에 보호층을 형성해 기초 보습 역할에도 충실한 제품이다.

피부에 자극을 줄 수 있는 만큼 건성, 민감성 피부는 주 1~2회 정도 사용하고 지성, 복합성 피부는 주 2~3회 정도 사용 하면 효과적이다. 모공이나 블랙헤드가 많은 부분은 얼굴전체를 관리한 뒤 2~3일 정도 후 코팩처럼 부분적으로 사용하면 더욱 눈에 띄는 효과를 볼 수 있다.

또한 각질관리뿐만 아니라 피부톤이 탁하고 칙칙해 보일 때, 각질이 있고 피부 결이 거친 경우, 메이크업이 뜨거나 잘 안 먹는 느낌이 들 때, 블랙헤드나 노폐물이 과다한 피부, 뾰루지나 여드름이 잘 생기는 피부 등에 사용하면 좋고 잘 정돈된 피부결을 유지하기 위해서  요일을 지정해 규칙적으로 꾸준히 사용하는 것도 하나의 팁이다.

함께 사용하면 좋은 제품
주 1~3회 앤슬리 사이언스 워터 필을 사용하고 평소에는 비타민A, B2, E 성분이 함유된 ‘페이셜 젤 클렌져’(200ml)로 저자극 세안을 하는 것이 좋다. 색조 화장을 했을 때에는 식물성 오일성분의 ‘퍼펙트 딥 클렌징 오일’(200ml)로 포인트 메이크업 세안을 말끔하게 할 수 있다.

특히 스모키 등의 진한 메이크업을 하는 경우에는 보통 립 앤 아이 리무버를 많이 사용하게 되는데, 일반 시중 판매제품은 알코올성분이 강해 자극적이고 피부는 물론 속눈썹에까지 손상을 가져올 수도 있다.

앤슬리의 ‘프로페셔널 롱웨어 립 앤 아이 리무버’(120ml)는 하수오 추출물, 마치현 추출물, 상백피 추출물, 해양심층수 등의 성분으로 자극 없이 워터프루프의 강한 색조 화장까지 한 번에 해결해 주는 제품이다.

건조한 가을철 보습관리가 중요한 만큼 저자극으로 세안에서부터 각질관리, 보습관리를 꾸준히 한다면 각질트러블 없는 깨끗한 피부미인으로 다시 태어날 수 있다.

지금 앤슬리 쇼핑몰을 방문하면 2011년 가을 신제품과 각질관리에 좋은 ‘사이언스 워터 필’을 함께 만나볼 수 있다.

www.ansleyco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